명색(名色)

운영자:연화/ 시작일2017-04-27 오전 8:49:20
주제

명색(名色산스크리트어: n?mar?pa팔리어: n?mar?pa영어: name and form)은 12연기설에서 4번째 지분이다.[1] (名, n?ma)과 (色, r?pa)의 두 낱말이 합쳐져서 이루어진 복합어로, (名)은 온갖 정신적 요소 또는 정신적 사물을 가리키며 (色)은 온갖 물질적 요소 또는 물질적 사물을 가리킨다.[1]

즉, 명색(名色)은 5온(五蘊)의 모든 요소, 즉 색온(色蘊) · 수온(受蘊) · 상온(想蘊) · 행온(行蘊) · 식온(識蘊)을 통칭하는 낱말이다. (名, n?ma)은 수온(受蘊) · 상온(想蘊) · 행온(行蘊) · 식온(識蘊)의 4무색온(四無色蘊) 또는 4무색음(四無色陰)에 해당하고 (色, r?pa)은 색온(色蘊)에 해당한다.[1][2][3] 따라서, 유정에게 있어서 명색은 심신(心身) 즉 정신과 육체 또는 몸과 마음을 뜻하며, 여기서의 '정신' 또는 '마음'은 마음(6식 또는 8식, 즉 심왕, 즉 심법) · 마음작용(심소법) · 법경(법처소섭색은 제외)을 합한 개념이다. 그리고 '육체' 또는 '몸'은  ·  ·  ·  · 의 5근과  ·  ·  ·  · 의 5경과 법처소섭색(무표색)을 합한 개념이다.

명색(名色)이 5온을 의미한다는 것에는 불교 전반에서 의견이 일치하지만, 12연기설의 4번째 지분으로서의 명색(名色) 즉 5온에 대한 해석에 있어서는, 12연기설을 어떤 관점에서 해석하느냐에 따라 불교 부파 또는 종파에 따라 의견의 차이가 있다. 부파불교의 설일체유부의 12연기설에 대한 해석인 삼세양중인과설(三世兩重因果說)에서, 명색(名色) 즉 5온은 수태(受胎) 후 약 1개월 사이의 기간(엄밀히는 28일)을 말한다.[4]


 

© 2015 Company, Inc.